5년간 이어온 아낌없는 지역사랑의 천안
[내셔널리그=천안 정지수] 천안시청은 2017년 내셔널축구선수권대회 준우승과 창단 첫 플레이오프 진출이라는 좋은 성적을 달성했다.천안시청 사무국은 좋은 성적이 있기까지 응원과 격려를 보내준 시민들의 응원에 보답하기 위해 11월 6일 천안시 동남구 삼룡동에 위치한 사회복지시설 신아원을 방문해 봉사활동...
PO 2차전 김해시청 vs 천안시청
내셔널리그=김해 하서영] ‘함께하는 도전, 하나되는 승리! 2017 내셔널리그’ 플레이오프 2차전 김해시청과 천안시청과의 경기가 김해종합운동장에서 있었다.1차전을 아쉽게 무승부로 마치며 챔피언결정전을 위한 승리가 간절했던 천안은 김해의 매서운 공격을 잘 막아내며 전반을 득점없이 마쳤다.하지만 후반 4분 김창대...
[PO 프리뷰] PO 2차전, 이 한 판에 챔프전 티켓이 걸렸다
  [내셔널리그 장영우] 내셔널리그 챔피언결정전 티켓을 거머쥐기 위한 마지막 승부가 펼쳐진다. 정규리그 2위 김해시청과 3위 천안시청은 4일 오후 3시 김해종합운동장에서 2017년 내셔널리그 챔피언십 플레이오프 2차전을 치른다. 김해시청이 챔피언결정전 진출의 유리한 고지를 점령했다. 김해시청은 1일 천안...
[PO] 극장골에 이은 극장골, PO 1차전 2-2 무승부
 [내셔널리그=천안 정지수] 2017 내셔널리그 플레이오프 1차전 천안시청과 김해시청의 경기가 1일 오후 7시에 천안축구센터서 열렸다.  2위로 정규리그를 마친 김해는 무승부로 마쳐도 챔피언결정전에 갈 수 있지만, 천안은 반드시 이겨야 하기 때문에 굳은 의지를 다지며 경기장에 나섰다. 천안은 전반전 적극...
천안, 대전에 1-0 승리하며 '1위' 등극
 [내셔널리그=대전 정지수] 지난 11일 2017년 내셔널리그 27라운드 대전코레일은 박진섭의 퇴장으로 수적 열세를 맞아 후반 20분 천안시청 조이록에 실점을 내주며 연승을 이어가지 못하는 아쉬운 마무리를 했다. 반면 천안은 이날 승리로 15승을 기록하며 경주와 김해를 제치고 1위로 등극했다.  대전은 신인 정...
'해결사' 조규승에 힘입어 플레이오프 진출 확정 지은 천안
 [내셔널리그=천안 정지수] 천안시청이 정규리그 2경기를 남긴 26라운드에 플레이오프 진출을 확정을 지었다.  지난 30일 천안시청과 부산교통공사는 26라운드 경기를 천안축구센터에서 펼쳤고 후반 30분 조규승의 골로 플레이오프행 막차 탑승에 성공했다. 4위 대전코레일의 추격을 승점 7점 차로 따돌리며 창단...
한승엽, 플레이오프 천안두고 '가시나'
 [내셔널리그=경주 정지수] 천안시청은 경주한수원의 안방에서 한승엽의 멀티골에 힘입어 승리를 이뤘다. 이로써 천안은 이번 시즌 경주를 상대로 3승 1무를 기록하며 기분 좋은 마무리를 했다. 2017 내셔널리그 정규리그가 얼마 남지 않은 가운데 1위 경주와 3위 천안이 지난 23일 경주시민운동장에서...
[25R 종합] 천안시청, 사상 첫 PO 진출 1승 남았다
  [내셔널리그 장영우] 천안시청이 창단 첫 플레이오프 진출에 한 걸음 더 다가섰다.   천안시청은 23일 경주 시민운동장에서 열린 2017년 내셔널리그 25라운드 경주한수원과의 방문경기에서 3-1 완승을 거뒀다. 이날 승리로 천안시청은 13승 4무 8패(승점 43)를 기록하며 전날 강릉시청에 패한 ...
25R 경주한수원 VS 천안시청
[내셔널리그=경주 정지수] 2017 내셔널리그 25라운드 경주한수원과 천안시청의 경기가 이날 오후 3시 경주시민운동장에서 열렸다. 이날 천안은 이강욱의 선제골로 경기의 분위기를 가져가는 듯 했으나 경주 고병욱에 동점골을 허용했다. 하지만 후반 한승엽의 멀티골에 힘입어 승리를 거뒀다. 경주에 승리하며 천안은 ...
천안 앞에서 작아지는 경주, 1-3 패배 ... 1위 유지
[내셔널리그=경주 정주리] 안방에서 약해지는 경주. 지난 원정경기 승리 이후 2연승 좌절 9월 22일(토) 오후 3시 경주시민운동장에서 열린 2017 내셔널리그 25라운드 천안시청(이하 천안)과의 경기에서 경주한국수력원자력(이하 경주)은 원정팀 천안에게 패배로 마무리됐다. 유독 천안에게 약한 모습을 보였던 경주는(...

 1  2  3  4  5  6  7  8  9  10  앞으로